총 게시물 1,408건, 최근 0 건
 

 

日스가, 文대통령에 사흘만 답신... "미래지향적 한일관계 기대"

기자명 : 김효상 입력시간 : 2020-09-22 (화) 08:45


스가 요시히데(菅義偉) 일본 신임 총리가 지난 19일 문재인 대통령에게 축하서신에 대한 답신을 보내 "양국이 중요한 이윳날"라고 말했다고 청와대가 21일 전했다.

청와대에 따르면, 스가 총리는 답신에서 문 대통령의 취임 축하 서한에 감사를 표하고, "양국이 중요한 이웃나라임을 강조했다"고 한다. 또 스가 총리는 "어려운 문제를 극복해 미래지향적 양국관계 구축을 바란다"고 밝혔다.

스가 총리의 답신은 지난 19일 접수됐다. 앞서 문 대통령은 지난 16일 스가 총리의 취임에 맞춰 축하 서한을 보냈다.

문 대통령은 축하  서한에서 “기본적 가치와 전략적 이익을 공유할 뿐 아니라 지리적·문화적으로 가장 가까운 친구인 일본 정부와 언제든지 마주 앉아 대화하고 소통할 준비가 되어 있으며, 일본 측의 적극적인 호응을 기대하고 있다”고 적었다.

 

<저작권자(c)대한방송연합뉴스,무단 전재-재배포 금지>

 



 
22

언론사소개 | 이용약관 | 개인정보취급방침 | 이메일무단수집거부

 

발행인:양성현 / 편집인:백숙기 / 등록번호 : 서울, 아02046 / 등록일자 : 2012년 3월 22일
청소년보호책임자 : 백숙기

서울특별시 서초구 잠원동 11-6 4층 뉴스센터 / 대표전화 : 02-3397-6689 /팩스 02)765-5009

Copyright ⓒ 대한방송뉴스. All rights reserved.